상세글 보기

[Expession of Identity] 커머셜과 순수 사진을 오가는 뛰어난 감각, 김용호의 '몸'

2012.05.30


사각의 프레임 안에서 세계에 대한 독특한 이해와 해석을 시도하는 사진가 김용호. 현대카드 슈퍼토크 05 Expression of Identity의 주인공답게 김용호의 작품 속에는 관용적인 인식을 거부하는 끝없는 문제 제기가 돋보이는데요. 대상을 향한 원숙한 사고와 철학적 관점으로 비주얼 아트의 한계를 도전하는 김용호의 Expression of Identity를 소개합니다.


누드의 한계를 뛰어넘다, 누드 사진전 ‘몸’

2007년 대림미술관에서 열린 누드사진전 ‘몸’은 여러 가지로 화제가 된 사진전시회입니다. 1992년 도프앤 컴퍼니를 창립한 이후 패션과 광고계에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아온 김용호의 누드 사진전이라는 점과 오광록과 이범수, 가수 션 등의 연예인과 트렌스젠더, 타투이스트 등 다양한 출연진들이 그의 피사체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유명인을 모델로 한 누드 사진전이라는 소재는 자칫 말초신경을 자극하는 일회성 이벤트에 그칠 수 있는 위험이 있습니다. 하지만 수십 년 간 대중성과 작품성 모두를 만족시킨 김용호는 인간의 몸이라는 자극적인 소재를 대상을 향한 깊이 있는 시선으로 효과적으로 표현했습니다.

신대륙의 자연과 생물, 채집된 몸, 신대륙용 여행가방-상품화된 몸, 소녀 신대륙을 가다, 몸 등 총 5부로 나눠진 전시회는 기존의 선정적인 누드가 아닌 규정되고 관념화되기 이전의 살아있는 인체에 주목하고 있는데요. 얼굴이 가려진 채 오직 등만 찍힌 사진부터, 순간 포착되듯 카메라의 시선과는 상관없이 드러나는 생동감 넘치는 신체의 모습은 마치 박제된 생물체처럼 몸 자체로서 사람과 자연, 근원의 세계를 그려냅니다.

 

 이미지 출처

나는 이번 몸을 위해 표본실을 구성했다. 1년 넘게 배치, 의도하며 구성했다. 놀라운 경험이었다. 당신이 채집되어 있다. 흑백과 컬러 사진, 채집과 표본을 비롯해 동시대를 호흡하는 인체, 몸을 볼 수 있다. 사람의 자연, 몸의 능선을 볼 수 있다.

- 김용호, 2007년 12월 19일 한국일보 기사 중


인간보다 우월한 종족이 존재한다는 가설 아래 채집되고 프린트된 듯한 인간의 신체는 전시회의 제목처럼 마치 신대륙에서 느낄법한 신선함과 이질감을 동시에 느끼게 하는데요. 영어로 엄마를 뜻하는 ‘mom’을 제목으로 선정했듯이 각색 대신 날 것 그대로 그의 필름 안에서 드러나는 몸은 자연이었고 태초의 시작이었습니다. 상품화되는 몸에 대한 인식을 바꾸기 위해 신체의 사회적 지위를 알 수 없는 누드 사진전을 준비했다는 김용호는 이번 사진 전시회를 통해 자신의 능력을 다시 한 번 검증 받게 된 셈입니다.


커머셜과 순수 사진을 오가는 뛰어난 감각

이미지 출처: () / ()

굵직굵직한 수상경력에서도 확인할 수 있듯이 대중의 관심사와 상업적 사진의 본질을 읽어내는 김용호의 탁월한 감각은 익히 검증되었습니다. 게다가 ‘몸’ 전시회를 비롯한 ‘여자를 밝히다’ 등의 사진전에서 그는 작가라는 타이틀이 무색하지 않게 대중적인 사진가 이상의 작품성을 확보할 수 있었는데요. 김용호의 작품이 순수 사진과 커머셜 사진을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이유, 그것은 기존의 질서를 유지하되 끊임없는 연구와 이해를 통해 피사체에 대한 새로운 관점과 정체성을 끌어내려는 그의 열정에 있었습니다.

상업사진과 순수사진은 상호 보완적으로 작용하며 작가적 활동을 지원하거나 이끌어내는 필수불가결한 고유 영역이라고 생각한다는 김용호. 그는, 예술성을 위한 순수 사진을 찍는 작업이 작가로서의 시간적 할애와 창의적 사고를 유추하기 위한 자기만의 싸움이라면 이 시간을 보완하는 것은 무엇보다 대중의 시선을 이해하는 상업적인 작업이라고 말하기도 했죠.
 
대상의 본질을 파악하기 위해 독창적인 관점으로 사고하는 동시에 끊임없는 커뮤니케이션으로 대중의 시선을 주도하는 사진가 김용호. 단순한 이미지 작업을 넘어 대상과의 진솔한 교감을 통해 보이는 것 이상의 정체성을 표현하는 멀티플레이어라는 점에서 그에게는 비주얼 아티스트라는 수식어가 더 적절할지도 모릅니다. 세상을 향한 김용호만의 통찰과 메시지. 현대카드 슈퍼토크 05 Expression of Identity에서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