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 필하모닉 & 조수미] 빈필 & 조수미공연 예술의 전당을 택한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