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fresh] Open Class - 버려라, 세워라, 지켜라
[스튜디오 지브리 레이아웃 전] 미야자키 하야오는 여전히 전진한다